인문 포럼

“인문포럼”은 광주•전남 지역의 자생적인 인문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인문 활동가, 연구자, 전문가들이 지혜와 역량을 모아 지역 인문학의 문제를 진단하고 방향을 논의하는 진지한 토론의 장입니다. <노둣돌>은 지역 특성에 맞는 인문담론의 개발을 목표로 매월 원고를 청탁하여 인문포럼을 운영합니다. “인문포럼”에 게시된 글이 <노둣돌>의 의견을 대변하는 것은 아닙니다.

인문 포럼

  • 인문 포럼

    일상에서 안전한 공간을 만드는 평화실천

    안녕하세요. 저는 경기도 화성지역에서 활동하는 평화실천가입니다. 저는 오늘 ‘지역의 평화실천가’란 무슨 일을 하는 사람인지 이야기 나누려고 합니다. 먼저 ‘평화’ 하면 여러분은 어떤 이미지나 낱말이 떠오르시나요? 2년 전 통일연구원 설문조사에 따르면 첫 번째가 비둘기이고, 이어서 통일이 나왔답니다. 비둘기는 아마 올림픽이나 국제경기에서 예전에 보여준 상징인 것 같습니다. 그리고 사회에서 우리가 평화라는 낱말을 가장 많이 듣고 사용하는 분야는…

  • 인문 포럼

    성폭력과 성인지 감수성

    한 유명 아이돌그룹이 신곡을 발표하며 내놓은 뮤직비디오가 노래나 작품성이 아닌 사회적 이슈로 세간의 관심을 받고 있다. 뮤직비디오의 한 장면에 몸에 밀착되는 짧은 치마유니폼을 입고 하이힐을 신은 모습의 간호사가 등장한 것을 두고 ‘현실의 간호사 모습과 다르다, 간호사에 대한 인식을 왜곡시키고 성적 대상화를 부추긴다’는 의견과 ‘예술적 표현에 대한 지나친 검열이다’라는 의견이 기사마다 댓글 전쟁으로 번졌다. 해당 아이돌의…

  • 인문 포럼

    경제문화공동체 더함과 ‘더불어 함께’

    1. (사) 경제문화공동체 더함은 더불어 함께 할 때 더 큰 가치가 있습니다. 2003년 처음 문을 연 사단법인 경제문화공동체 더함은 「경제주체 ‘개인’ 바로서기」를 목표로 하였다. 개인은 하나의 독립적인 개체로써 존재하지만 시간과 공간을 공유하는 공동체 안에 존재할 때 더 큰 의미를 가질 수 있다. 이런 취지로 더함은 대중강좌, 인문학강좌 및 시민경제교육을 실시하였으며, 각종 경제문화보고서 발간을 통해 공동체…

  • 인문 포럼

    독서모임의 경험

    강의준 (노벨문학상수상작읽기모임) 독서모임의 경험-강의준PDF 다운로드 인문학 운동의 현주소 – 시민 인문학 저의 ‘최초의’ 인문학 활동의 경험은 80년대까지 거슬러 올라갑니다. 아마 다른 분들도 마찬가지이겠습니다만, 운동권의 세미나가 그것입니다. 저는 80년대 학생운동의 경험이 현재의 인문학 운동의 전사라고 말할 수도 있겠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현재의 상황과의 비교가 유용할 수도 있겠지요. 당시와 지금의 가장 큰 공통점은 당연히 계몽이라는 관점에서 찾을 수…

Back to top button